•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전체메뉴보기

  • 온라인상담
    • 자주하는질문
    • 온라인상담
  • 병원소개
    • 인사말
    • 연혁
    • 병원설립목적
    • 병원조직도
    • 애양영상
    • 선교활동
    • 의료사업 및 재활사업
    • 애양원 연보
  • 이용안내
    • 위치교통
    • 층별안내
    • 주요전화번호
    • 주변정보
  • 진료정보
    • 진료안내
    • 의료진소개
    • 정형외과
    • 피부과
    • 내과
    • 재활의학과
    • 비급여내역
  • 정보마당
    • 공지사항
    • 사랑의 게시판
    • 고객건의함
    • 채용공고
    • 애양갤러리
    • 직원전용게시판
  • 사마리아기도회
    • 사마리아기도회 소개
    • 온라인가입
  • 작은사랑실천
    • 애양평안요양소
    • 애양병원역사관
    • 해외의료봉사
    • 사진갤러리
  • 건강정보
    • 의학뉴스
    • 건강컬럼
    • 질병정보
    • 건강강좌

건강정보

  • 의학뉴스
  • 건강칼럼
  • 질병정보
  • 건강강좌

의학뉴스

홈 > 건강정보 > 의학뉴스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아프리카 교민 사망 원인, ‘리프트밸리열’?
질병관리본부는 아프리카 감비아 거주 교민 1명이 리프트밸리열로 추정되는 감염병으로 사망함에 따라 감비아, 세네갈 지역 방문 시 감염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사망자는 감비아 거주 한국인 남성(52세)으로 12월 초(12.5∼12) 감비아, 세네갈, 기니비사우 지역을 여행했으며 여행 후 기침, 발열 등의 증상으로 감비아 현지 병원에 입원하여 중증 말라리아 진단을 받고 치료받던 중, 출혈 경향 등 증세가 악화되어 세네갈의 한 병원으로 후송되어 치료 중 사망했다. 사망자는 사망 전 시행한 혈액검사에서 리프트밸리열 항체 양성으로 확인됐다.

열

이번 리프트밸리열 발생 사례는 감비아에서 2002년 이후 첫 발생으로 최근 현지 유행발생 보고는 없었다.

리프트밸리열은 플레보바이러스(Phlebovirus)에 속하는 리프트밸리열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인수 공통 감염질환으로, 2∼6일의 잠복기를 거쳐 감기와 비슷한 열, 근육통, 관절통, 두통 같은 증상을 나타내나, 일부 중증 환자(환자의 약 8∼10%)는 출혈 증상을 보이며 사망에 이를 수 있는 급성 발열성 출혈열 질환이다.

바이러스에 대한 치료제는 없고 증상에 대한 치료만 가능하며, 인체감염 예방 백신은 아직 상용화되어 있지 않으므로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관건이다.

리프트밸리열은 감염된 모기에 물리거나 감염된 동물(소, 염소, 양, 낙타, 영양 등 반추동물)의 혈액 또는 조직에 접촉하여 감염되므로 손 씻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고, 위험지역(모리타니아, 세네갈, 감비아, 수단, 남수단, 케냐, 탄자니아, 잠비아, 짐바브웨, 모잠비크, 마다가스카르, 나미비아, 남아프리카, 예멘)에서 감염된 동물의 혈액, 체액 및 사체 접촉을 피해야 하며, 모기기피제 등을 사용하여 모기 물림을 예방하는 등 감염예방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나이지리아에서 리프트밸리열과 유사한 급성발열성 출혈열 질환인 ‘라싸열’이 유행하고 있어, 현지에서 야생쥐 및 그 배설물을 피하고, 현지에서 의료기관을 방문할 경우 환자의 혈액 등과 접촉하지 말 것을 권고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목록
다음글 독감 진단받은 성인, 심장마비 위험 높다
이전글 로타바이러스 감염 증가, ‘구토, 설사’ 증상 주의